조선비즈 | 조선비즈K | Tech Chosun | 조선일보
창업 24년 만에 매출 3조7000억원…‘영국의 애플’ 먼지 봉투 없는 청소기·날개 없는 선풍기로 명성
  > 2017년09월 217호 > 케이스스터디
[Case study] 영국 가전회사 ‘다이슨’
창업 24년 만에 매출 3조7000억원…‘영국의 애플’ 먼지 봉투 없는 청소기·날개 없는 선풍기로 명성
기사입력 2017.09.10 04:01


영국 맘스베리에 있는 다이슨 캠퍼스에서 연구원이 무선 청소기 성능을 시험하고 있다. <사진 : 블룸버그>

제임스 다이슨은 오래전부터 사용하던 후버 진공청소기가 집 안 먼지를 제대로 빨아들이는 것을 본 적이 없었다. 청소기를 여러 번 돌려도 바닥과 카펫의 먼지는 그대로였다. 무엇이 문제인지 알아보기 위해 청소기를 분해하고 나서 그 이유를 알 수 있었다. 먼지로 꽉 막힌 먼지 봉투 때문이었다. 먼지 봉투를 털어내도 남아 있는 미세한 먼지가 쌓여 청소기의 흡입력을 떨어뜨린 것이다. 다이슨은 문제의 원인인 먼지 봉투 없는 청소기를 만들기로 했다.

시제품 5127개 만든 끝에 다이슨 청소기 개발

공기를 빠른 속도로 회전시켜 먼지를 분리해내는 사이클론 원리를 청소기에 적용한 것이다. 당시 공장 설비로 사용되던 사이클론은 9.1m(약 30피트) 높이 대형 원뿔로 공기 속 먼지를 회전시켜 빨아내는 장치였다.

청소기는 팬을 돌려 먼지를 빨아들이는 반대쪽으로 공기를 내보내 흡입력을 만들어낸다. 이렇게 만들어진 흡입력이 바닥이나 카펫에 있는 먼지를 끌어당긴다. 일반 청소기에는 먼지 봉투가 장착돼 있어 먼지를 포함한 공기가 이곳을 지나고, 먼지는 주머니에 남고 남은 공기만 빠져나간다. 그런데 이런 방식은 먼지가 봉투에 쌓이면 청소기의 흡입력을 떨어뜨리는 문제가 있다. 사용자들은 먼지 봉투가 가득 차 흡입력이 떨어진다고 생각하지만, 사실 먼지 봉투의 구멍이 막혀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것이다.

하지만 사이클론 방식은 먼지 봉투 없이 먼지와 공기를 분리하기 때문에 오랫동안 사용해도 흡입력이 떨어지지 않는다. 사이클론 방식 청소기는 먼지가 포함된 공기를 파이프로 끌어들인 뒤 이를 원뿔형 통 안에 넣는다. 통 안에 들어간 먼지 섞인 공기는 통 안의 곡면에 부딪히면서 엄청나게 빠른 속도로 회전한다. 핀볼 게임에서 쇠구슬이 곡선을 돌아 나갈 때와 같은 현상이다. 통이 원뿔 형태로 생겼기 때문에 먼지는 점점 지름이 짧은 뿔 안쪽 면을 따라 회전하고 먼지는 결국 이런 힘에 눌려 ..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서비스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전문보기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용권 구매
기사: 연선옥 기자
 
다음글
이전글 ㆍ해외매출 비율 60%… 중국형 다국적 기업의 모델 6개월마다 최고 경영자 교체해 ‘1인 경영 한계’ 극복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7.11
[226호]
리더를 위한 고품격 경제주간지 <이코노미조선> 공식 사이트입니다.
뉴스레터 신청하기
자주묻는질문 1:1온라인문의
독자편지 정기구독문의
배송문의 광고문의
고객불만사항

광고문의: 02-724-6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