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비즈 | 조선비즈K | Tech Chosun | 조선일보
[전문가 진단 3] 나가시마 사토시 롤랜드버거 자동차산업 선임 컨설턴트
“車생산 안 해본 IT 기업, 자동차 산업 주도 못할 것 현대차, 기술 뛰어난 부품 업체와 관계 강화해야”
2017년03월호
[전문가 진단 2] 김정하 국민대 자동차융합대학장
“자동차 전장기술 선진국에 3년 뒤처져 삼성, 하만 인수로 개발기간 10년 단축”
2017년03월호
[전문가 진단 1] 베르너 스트루트 보쉬 부회장
“사물인터넷 활용 주차시스템, 연내 상용화 기술력 있는 한국 업체와 언제든 손잡을 것”
2017년03월호
르포 현대모비스 충북 진천 전장부품 전문공장
에어샤워, 정전기 방지 옷… 반도체 공장처럼 관리 지난해 전장부품 1억개 생산, 매출 3조원 달성
2017년03월호
[핵심 분야 5] 전기차 배터리
작년 9조원에서 2020년 18조원 시장으로 성장 기대 시장점유율 1위는 파나소닉… 경쟁력 1위는 LG화학
2017년03월호
[핵심 분야 4] 스마트카 운영체제(OS)
애플·구글·MS, 차량용 운영체제 선점 경쟁 벤츠·포드 등 車 업계, 독자 OS 개발해 반격
2017년03월호
[핵심 분야 3] 차량용 반도체
자동차 첨단 전자시스템의 핵심부품 ‘반도체’ 유럽회사가 시장 지배… 삼성·인텔 등 추격전
2017년03월호
[핵심 분야 2] 안전 센서
2020년 ADAS<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기기 1억8000만개 장착 전망 핵심 기술 ‘센서’ 시장은 美·日·獨 업체가 장악
2017년03월호
[핵심 분야 1] 인포테인먼트
긴급 구조에서 교통 정보·엔터테인먼트로 기능 확대 미래 자율주행 시대에는 자동차가 업무·문화 공간
2017년03월호
급성장하는 자동차 전장산업
차량용 반도체·센서 기술 혁신으로 ‘스마트카 시대’ 성큼 3년 후 전장시장 350조원… 자동차·IT업계 주도권 경쟁
2017년03월호
자동차의 미래 전장산업
2017년03월호
[전문가 진단 3] 피터 모건 아시아개발은행연구소 선임컨설턴트
“유망 중소기업 대출 등 고수익 사업 발굴 필요 일본 은행들의 세계화 성공 사례 참고해야”
2017년03월호
[전문가 진단 2] 테츠야 이노우에 노무라종합연구소 부장
일본 금융사들, 대기업과 해외 동반 진출해 성공 “정부 해외 원조는 현지 PF 확대하는 데 도움”
2017년03월호
[전문가 진단 1] 황영기 금융투자협회 회장
“베트남 ‘오토바이 리스’ 같은 비은행 사업 유망 정부가 해외 인허가 지원하는 ‘금융 외교’ 펴야”
2017년03월호
[해외 실패사례] 영국 스코틀랜드 왕립은행(RBS)
무리한 M&A 후유증, 9년간 누적손실 81조원 구제금융 효과 없고, 구조조정·비용절감도 실패
2017년03월호
[2017년03월호]  “유망 중소기업 대출 등 고수익 사업 발굴 필요 일본 은행들의 세계화 성공 사례 참고해야” / 김명지 기자․전지현 인턴기자
[2017년03월호]  일본 금융사들, 대기업과 해외 동반 진출해 성공 “정부 해외 원조는 현지 PF 확대하는 데 도움” / 김명지 기자
[2017년03월호]  “베트남 ‘오토바이 리스’ 같은 비은행 사업 유망 정부가 해외 인허가 지원하는 ‘금융 외교’ 펴야” / 김명지 기자
[2017년03월호]  무리한 M&A 후유증, 9년간 누적손실 81조원 구제금융 효과 없고, 구조조정·비용절감도 실패 / 김명지 기자
[2017년03월호]  버블 붕괴 후 3대 은행으로 헤쳐 모여 세계 PF 대출 1~3위 차지, 해외 수익 비중 30% / 손덕호 기자
[2017년03월호]  성과주의 원칙 따라 작년 말 부행장 7명 교체 / 김현기 기자
[2017년03월호]  2000억원대 적자에서 3000억원대 흑자 전환 성공 관료주의 타파 노력… 농협중앙회 간섭 줄여야 / 김현기 기자
[2017년03월호]  서울·보람·신한·국민 출신이 그룹 경영 능력 있으면 고졸·외부 인재도 영입 / 손덕호 기자
[2017년03월호]  ‘은행’ 출범 10년 만에 신한·국민과 어깨 나란히 조직 화학적 결합, 은행 위주 구조 탈피가 관건 / 손덕호 기자
[2017년03월호]  임원 1명이 지주·은행·증권 3사 보직 겸직 / 김종일 기자
[1] [2] [3] [4] [5] [6] [7] [8] [9] [10]  
2017.03
[192호]
리더를 위한 고품격 경제주간지 <이코노미조선> 공식 사이트입니다.
뉴스레터 신청하기
자주묻는질문 1:1온라인문의
독자편지 정기구독문의
배송문의 광고문의
고객불만사항

광고문의: 02-724-6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