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하철 1·3호선 연산역 도보권 등 우수한 교통 입지
대형마트, 의료기관, 공원 등 갖춘 주거 인프라 강점

대림산업이 10월 중 부산광역시 연제구 연산동 590-6번지 일대에 ‘e편한세상 연산 더퍼스트’를 분양한다. 단지는 부산지하철 1·3호선 연산역과 인접한 곳이다. 고층(39층) 주거단지의 도심 조망과 특화설계에다 세련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까지 누릴 수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e편한세상 연산 더퍼스트는 지하 4층~지상 39층, 4개 동 규모다. 전용면적 59~84㎡, 455가구로 구성돼 있다. 아파트 455가구와 함께 전용면적 52㎡ 96실의 오피스텔이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면적별로는 △52㎡ 96실(오피스텔), △59㎡ 72가구, △76㎡ 99가구, △84㎡ 284가구다.

e편한세상 연산 더퍼스트가 있는한 연제구는 부산 16개 구·군 가운데서도 부산 한복판에 위치해 지역 내 이동이 편리하다. 또 시청과 시의회, 부산지방경찰청, 국세청, 고용노동청, 부산지방법원(법조타운) 등 주요 관공서가 밀집해 있다. 특히 부산지하철 1호선과 3호선 환승역인 연산역이 도보권이고 중앙대로, 연산교차로, 과정교차로, 안락교차로 등의 이용도 편리하다.

e편한세상 연산 더퍼스트는 교육 환경 및 생활 편의 시설과 더불어 쾌적한 자연환경까지 모두 누릴 수 있는 최적의 주거 환경을 자랑한다. 반경 1.5㎞ 내에 연서초, 이사벨중, 연산중, 연일중, 연제중, 연제고 등이 있다. 이 밖에도 홈플러스(연산점), 이마트(연제점), 부산의료원 등의 쇼핑·의료·문화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단지 반경 1㎞ 내에 연제문화체육공원, 옛골공원 등이 있어 쾌적한 자연환경도 눈길을 끈다.


세련된 감각의 특화설계 대거 적용

모던하고 세련된 감각의 디테일도 눈에 띈다. 39층의 고층 설계로 도심 조망을 확보하고 옥상에는 자연조경을 조성해 쾌적한 휴식처를 제공한다. 한편 거실에는 고급스러운 분위기로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는 디자인 아트월이 도입된다. 친환경 자재를 사용했을 뿐 아니라 진동을 흡수해 지진에도 안전한 것이 특징이다. 또 기존보다 20㎜ 확장된 광폭 마루 ‘세라’는 안정감과 공간감을 더해주며, 모던하고 심플한 북유럽 감성 특유의 분위기를 만들어준다.

e편한세상만의 특화설계도 대거 적용된다. 리모델링에 유리한 가변형 평면구조로 설계됐으며, 기존보다 30㎜ 두꺼운 바닥으로 층간소음을 줄일 계획이다. 일부 가구에는 태양 빛을 집 안으로 끌어들여 전등 사용량을 감소시켜주는 신재생 에너지 시스템이 적용된다. 더불어 모든 가구와 지하주차장에 LED 조명을 적용해 에너지 효율을 높였다. 입주민의 안전을 고려한 설계도 눈길을 끈다. 전 가구 내부에 스프링클러가 설치되고, 일부 가구에는 외부 스프링클러 시스템도 적용돼 화재 확산을 방지한다.

e편한세상 연산 더퍼스트의 주택전시관은 부산광역시 연제구 연산동 1364-7번지 일원에 10월 중 오픈할 예정이다. 입주는 2021년 11월(미정)이다.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